성악레슨 성적을 관리하자

 

아마도 예중 예고에 진학하는 학생들은 미리부터 성악을 전공 하기 위해 준비한 학생들이라 생각합니다

일반고등학교에 다니면서 성악으로 대학을 가려고 하는 학생들은 대략 두 가지 부류로 나눌 수 있습니다

 

아예 학교성적이 5등급 이하인 부류와 3~4등급인데 서울에 있는 대학교에 진학하고 싶어서 성악을 선택하는 부류로 나눌 수 있습니다

 

성악 입시에서 실기가 차지하는 비율이 80% 이상 되니까 아마도 학생들과 부모님들은 이 점을 노리고 성악을 시작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결론적으로 말하면 나머지 20%가 아주 중요하다는 사실을 상기시켜드리고 싶어서 이 글을 쓰고 있습니다

 

실기에서 뽑히는 학생들의 실력은 거의 비슷하다고 생각하면 됩니다

종합대학에서 보통 15명에서 20명 정도 뽑습니다. 규모가 작은 대학은 그보다 적은 인원수를 뽑기도 하죠.

이렇게 뽑힌 학생들의 실기점수의 차이는 1등과 꼴등이 5점 이상 차이가 안 납니다

 

특출나게 실기를 잘해서 지원자 중에서 톱을 차지한다면 적어도 한 명은 실기만으로 뽑기도 합니다.

그런 학생은 정말 가물에 콩 나듯 하고 대부분은 거의 다 실력이 비슷한 수준의 학생들이 뽑히지요

 

대학입학의 당락은 합산된 점수에 의해 이루어지는데 실기점수+ 수능+ 내신+인터뷰 등의 점수가 합산됩니다

서울대 같은 곳은 시창 청음도 있고 피아노 점수도 같이 합산됩니다

 

이렇게 합산이 될 때 어떤 학생은 1등급이고 어떤 학생은 6등급이라고 한다면 실기점수가 같더라도 합산점수에서 많은 차이를 보여 입학에 실패를 할 수 밖에 없는 것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성적은 꼭 관리해야만 합니다

 

성악레슨 글 모두 보기!

 

성적을 관리하자

 

성적을 관리하자

 

성악은 다른 일반학과와 달리 국어 영어 그리고 사탐 등에서 하나 정도 공부하면 됩니다

실기의 비중이 높은 대신 과목 수가 다른 일반학과보다 현저하게 적어 공부에 대한 부담은 거의 없는 편입니다

 

예고 학생들은 이러한 사실을 일찍이 알고 준비를 하므로 성적이 대부분 좋습니다. 하지만

일반고등학생들이야 이런 쪽에 관심이 없다 보니 온 과목 다하다 지쳐서 성악을 선택하고는 세 과목만 한다는 것에 괜히 기뻐하죠

그러나 워낙 공부에 관심 없었기 때문에 과목은 세 가지라 할지라도 공부 안되기는 마찬가지입니다

 

사실 그렇게라도 성악레슨 받다가 자신의 숨어있는 끼와 음악성을 발견하여 성악가가 된다고 하더라도 국어와 영어는 잘 해야 합니다

왜냐하면 성악에서 노래는 말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입니다 말을 이해 못 하면 노래가 무슨 노래인지도 모르고 소리만 질러대다 말겠지요?

그래서 대학에서 언어영역인 국어와 영어 점수를 보는 겁니다,

 

그렇기 때문에 국어와 영어 두 과목은 어떻게든 잘하는 것이 좋습니다, 학원에 다니든 EBS로 공부하든 국어와 영어 성적은 꼭 관리해야만 됩니다

 

만약에 지금이라도 성악을 전공하여 대학에 들어갈 마음이 아주 조금이라도 있다면 다른 것 다 관두고 중학교 때 영어책이라도 다시 꺼내서 공부를 시작하십시오

여러분의 성적이 3등급 이내로 들어온다면 서울에 있는 S, Y, H. E대인가요?

 

지하철 2호선에 걸쳐있는 어디든지 원하는 대학에 들어갈 수 있습니다